전라북도사회복지공공모금회, 지원사업 선정돼 스타렉스 제공 받아
전라북도사회복지공공모금회, 지원사업 선정돼 스타렉스 제공 받아
  • 고봉석 기자
  • 입력 2020-12-15 17:43
  • 승인 2020.12.15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임실 고봉석 기자] 임실군은 15일 임실군청 광장에서 사회복지서비스 차량으로 승합차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심민 임실군수를 비롯하여 김동수 전라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전점례 임실군사랑의열매봉사단장, 조성호 (사)한국농아인협회 전라북도임실군지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복지서비스 차량 전달식을 가졌다.
 
(사)한국농아인협회 전라북도임실군지부(지부장 조성호)는 전라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추진한 ‘2020년 기획 사회복지서비스차량 지원사업’에 응모신청해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어 승합차인 스타렉스를 지원받게 됐다.

전라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1998년 설립 이후 전북 지역 나눔 문화확산과 모두가 행복한 전라북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봉사기관으로 저소득가정 및 사회복지시설 등에 매년 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사)한국농아인협회 전라북도협회임실군지부는 농아인(청각·언어장애인)의 완전한 사회참여와 평등을 실현하기 위해 설립된 협회로 2012년부터 임실군 수어통역센터를 운영하며 농아인의 손과 발이 되고 있다.

이날 전달받은 차량은 관내 농아인의 병원 동행 및 수어통역 등 각종 사업추진에 이용될 예정이다. 

심민 임실군수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차량지원으로 사회적 약자에게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게 돼 뿌듯하다며, 행정에서도 모금회의 숭고한 봉사정신을 살려 소외된 이웃을 세심하게 살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봉석 기자 pressg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