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2개지구 새뜰마을 공모사업 선정
영양군, 2개지구 새뜰마을 공모사업 선정
  • 이성열 기자
  • 입력 2021-03-04 17:35
  • 승인 2021.03.04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이 2021년도 취약지역 생활여건개조 공모사업(새뜰마을사업)에 입암면 연당1리 지구와 석보면 화매1리 지구가 최종 선정됐다.
영양군이 2021년도 취약지역 생활여건개조 공모사업(새뜰마을사업)에 입암면 연당1리 지구와 석보면 화매1리 지구가 최종 선정됐다.

[일요서울ㅣ영양 이성열 기자] 경북 영양군이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2021년도 취약지역 생활여건개조 공모사업에 입암면 연당1리 지구와 석보면 화매1리 지구가 최종 선정됐다.

4일 영양군에 따르면 “새뜰마을사업”은 정부가 2015년부터 새롭게 추진해 온 지역행복생활권 사업으로 재해·위생·안전 등 생활인프라를 구축하고 주거환경을 개선하고자 사업비의 70%를 국비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영양군은 17년도부터 본 공모사업에 참여해 17년도 1개소(청기1리), 19년도 2개소(무창1리, 상청1리) 20년도 2개소(산해2리, 기포리) 선정돼 사업추진 중에 있으며, 21년도 신규 공모사업에 대비 지난해 11월부터 사업관련 주민설명회 개최 및 마을 추진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철저한 준비를 한 결과, 도 자체평가, 공모사업신청, 중앙부처 대면 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의 쾌거를 거두었다.

이번 사업대상지로 선정된 2개 마을은 노후주택이 밀집되어 있고 마을 안길 폭이 매우 좁아 소방차가 들어갈 수 없는 등 기반시설이 부족해 각종 재난·재해에 취약한 지역으로 그동안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군은 올해부터 2024년까지 4년간 총사업비 38억원(연당1리 지구 19억원, 화매1리 지구 19억원)을 투입해 노후주택개량 및 마을 안길정비 등 생활위생지원사업, 안전확보를 위한 인프라 구축사업, 주민 역량 강화 지원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오도창 군수는 “앞으로 지속적으로 취약지역 대상마을을 발굴해 공모사업에 선정되도록 노력하는 등 주민 삶의 질 개선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