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3조3000억 규모 유상증자...신주발행가액 '1만9100원'
대한항공, 3조3000억 규모 유상증자...신주발행가액 '1만9100원'
  • 양호연 기자
  • 입력 2021-03-08 10:06
  • 승인 2021.03.08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케미칼, GC녹십자 등이 코로나19 백신 과련 테마주로 떠오르며 최대 700%에 이르는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아울러 대한항공도 백신의 화물 운송 자격을 보유하면서 수혜주로 떠오르고 있다. [이창환 기자]

[일요서울 | 양호연 기자]대한항공이 아시아나항공 인수 자금 등을 확보하기 위해 진행한 3조3000억원 규모 유상증자에 성공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4~5일 우리사주조합과 구주주를 대상으로 진행한 유상증자 청약률이 104.85%를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발행 예정 주식수는 1억7361만1112주이며, 초과 청약 주식수는 2087만2966주다. 대한항공의 유상증자 신주발행가액은 1만9100원이다. 초과청약배정비율은 59.63%다. 초과청약에 참여한 청약자는 초과청약 주식수에 초과청약배정비율을 곱해 산정한 주식수에서 1주 미만을 절사한 주식을 배정받는다.

대한항공은 초과 청약 후 발생한 단수주 13만7466주에 대해 이달 9~10일 일반공모 청약을 진행한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오는 24일이다.

한편 대한항공은 유상증자를 통해 조달한 자금 중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1조5000억 원, 채무 상환에 1조8000억 원을 사용할 계획이다.

양호연 기자 h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