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사태 복구 현장사진
산사태 복구 현장사진

[일요서울|김포 강동기 기자] 김포시(시장 김병수)는 올 여름 집중호우로 인하여 크고 작은 산림피해가 70여건 접수됨에 따라 즉각적으로 대응하여 연일 복구에 매진하고 있다.

접수된 피해유형으로는 산사태 1건, 산림내 수목도복 60여건, 산림인접지역 배수로 막힘 현상등 10여건으로 응급복구 조치되지 않으면 산림뿐 아니라 주변 민가로도 피해가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다.

김포시 공원녹지과 직원 및 산림보호인력 20여명은 산사태 발생지 복구, 민가로 넘어진 산림 내 수목 정비, 장릉산 산책로 주변 배수로 정비 등 주요 등산로, 산책로 정비 및 복구를 추진 중이며, 산림피해지 즉각 복구로 인명피해 등 추가피해가 없도록 총력 대응하고 있다.

공원녹지과장은 “우리 지역의 산사태 예․경보 정보에 예의주시하며 긴급 대응할 수 있도록 대응체계를 유지하고 장기적으로는 숲 관리 및 위험지역 관리 등 산사태 등 산림재해를 예방하기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요서울i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