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송승진 기자] 배우 노윤서가 19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점에서 열린 넷플릭스 영화 '20세기 소녀'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영화 20세기 소녀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노윤서
영화 20세기 소녀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노윤서
영화 20세기 소녀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노윤서
영화 20세기 소녀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노윤서

10월 21일 넷플릭스에서 공개할 영화 '20세기 소녀'는 어느 겨울 도착한 비디오 테이프에 담긴 1999년의 기억, 17세 소녀 '보라(김유정)'가 절친 '연두(노윤서)'의 첫사랑을 이루어주기 위해 사랑의 큐피트를 자처하며 벌어지는 첫사랑 로맨스를 다룬 작품이다.

아날로그와 디지털이 공존했던 20세기 말의 감성을 담아 친구의 짝사랑을 관찰하다 첫사랑에 빠져버린 소녀의 풋풋함을 담은 넷플릭스 영화 '20세기 소녀'에는 김유정, 노윤서, 변우석, 박정우 등이 출연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일요서울i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